>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클릭 e종목]"아모레퍼시픽, 3Q 영업익 5분기만에 전년대비 증가"
2019/10/10  08:35:18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KB증권은 10일 아모레퍼시픽(종목홈)의 3분기 영업이익이 5분기만에 처음으로 전년동기대비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러나 매출부진과 밸류에이션을 감안할 때, 추가적인 주가 상승 여력은 제한적이라고 내다봤다.


아모레퍼시픽의 3분기 연결기준 매출액은 1조3671억원, 영업이익은 884억원으로 각각 전년동기대비 7%, 16%씩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신애 연구원은 "국내 화장품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9%, 48%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영업이익 증가는 전년동기 일회성 비용(227억원)과 면세점 매출 호조에 기인한다"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면세점(22%)과 온라인(20%) 채널이 유일하게 성장하고, 그 외 채널(방판 -9%, 아리따움 -21%, 백화점 -3%)들은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다고 봤다.


아모레퍼시픽 중국 매출액의 경우 전년동기대비 8% 성장하고, 영업이익은 3% 감소할 전망이다. 브랜드별 매출 성장률은 설화수 35%, 라네즈 4%, 이니스프리 -5%, 마몽드 -5% 등으로 추정했다. 영업이익 감소폭이 -3%로 축소된 이유는 지난해 3분기부터 마케팅비를 매출액의 25%로 확대한 탓이라고 진단했다.


한편 북미 매출은 33% 성장하고, 영업적자는 전년동기(-6억원)보다 확대된 12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봤다.


박 연구원은 "아모레퍼시픽의 올 3분기 영업이익은 5개 분기만에 처음으로 전년동기대비 증가할 전망이지만, 전년동기 일회성 비용 227억원을 감안하면 11% 하락하는 수준으로 예상된다"면서 "중국 이니스프리의 매출 부진과 '순수 국내'(=면세 제외)의 매출 하락 추세가 지속되고 있어 매출 성장세 회복을 위한 히트 제품 배출과 구조적으로 쇠퇴해가는 채널에 대한 구조조정이 시급하다"고 분석했다. 이어 "저가 매수 수요에 기반해 주가가 지난 8월 저점 대비 25% 상승했지만 추가적인 상승 여력은 제한적"이라고 덧붙였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