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 부동산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부동산 인기기사
서부발전, 3D프린팅 제작부품 성능테스트 성공
2020/01/18  04:22:03  아시아경제

태안본부 현장 정착 사진(사진제공=한국서부발전)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한국서부발전은 3D 프린팅 기술로 만들어진 국산 발전부품을 장착한 성능 테스트를 태안 및 평택발전본부에서 성공적으로 끝냈다고 18일 밝혔다.


실증을 끝낸 발전부품들은 지난해에 3D 프린팅으로 제작된 부품 15종 가운데 발전소 여건을 고려해 일차적으로 장착된 10종이다.


현장에 장착돼 3개월간 실증기간을 거치면서 진동이나 누설 같은 성능 저하 없이 연속으로 운전할 수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서부발전은 지난 2018년부터 매년 3D 프린팅 발전부품 실증사업을 해왔다.


주로 기존방식으로는 국산화가 어려웠던 외국산 부품, 생산이 중단된 발전부품 등을 3D 프린팅 기술을 이용해 만든 뒤 현장에서 신뢰성 평가와 성능검증을 한다.


서부발전에 따르면 이번 실증사업에서 부품의 물리적인 성질을 분석하고 작동환경을 평가해 최적의 3D 프린팅 소재를 선정, 신뢰성을 확보했다.


제작비가 비싼 3D 프린팅의 경제성을 높이기 위해 같은 부품 여러 개를 만들어 비용을 줄이는 등 혁신기술의 현장적용 확대와 국산화를 위한 다양한 시도를 접목했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1차 실증을 마친 발전부품들을 국내에서도 3D 프린팅으로 조달할 수 있게 돼 조달 기간을 줄이고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각 발전소의 계획예방정비공사 일정에 맞춰 올해 시행될 2차 실증시험을 하고, 3D 프린팅의 이종 재질 적층기술을 활용해 국내 최초로 외산 기자재를 대체할 신개념 발전부품 제작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3D 프린팅 기술은 이제 연구실을 벗어나 산업 현장으로 속속 진입하고 있다"며 "선도적으로 기술도입과 실증시험을 추진해 국산화를 이뤄 한국기업의 생태계 육성에 힘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세종=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