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 재테크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재테크 인기기사
MS 엑스박스에 플레이스테이션 밀리나…소니 주가 급락
2022/01/20  00:05:46  이데일리
- 미 증시서 소니 ADR 주가 3% 육박 급락
- 일본서 12.8% 폭락…13년래 최대 낙폭
- MS-블리자드 빅딜, 소니 게임사업 불똥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가 액티비전 블리자드를 인수하는 ‘세기의 빅딜’ 직후 경쟁사 소니 주가가 급락하고 있다.

(사진=AFP 제공)


19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 등에 따르면 이날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된 소니의 주식예탁증서(ADR)는 오전 9시 55분 현재 전거래일 대비 2.76% 하락한 112.61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ADR은 원래 주식은 본국에 보관한 채 이를 대신하는 증서를 만들어 미국에서 유통하는 증권이다.

소니 주가는 앞서 도쿄증시에서는 무려 12.79% 폭락했다.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 때인 2008년 10월 이후 13년3개월 만의 최대 낙폭이다.

소니 주가가 고꾸라지는 건 MS가 게임사업을 무한 확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MS가 블리자드를 687억달러(약 82조원)에 전액 현금 인수하기로 한 것은 소니의 콘솔게임 플레이스테이션에 직격탄을 날릴 수 있다. 블리자드의 인기 게임들을 MS의 엑스박스를 통해 즐길 수 있는 길이 열려서다. 블룸버그는 “그동안 플레이스테이션은 엑스박스에 우위를 지켜 왔다”면서도 “이번 인수로 압박을 받게 됐다”고 진단했다.

소니와는 달리 MS 주가는 현재 3.43% 뛴 313.0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블리자드 주가는 전날 25.88% 폭등한 여파에 현재 0.61% 소폭 하락하고 있지만, 추가 상승 여력이 있다는 평가가 많다.

암페어 애널리시스의 피어스 하딩 롤스 게임 리서치 디렉터는 “이번 거래가 소니의 시장 입지를 약화시키는데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일본 주식을 분석하는 에이시메트릭 어드바이저스의 아미르 안바르자데 선임 전략가는 “플레이스테이션의 인기 타이틀 중 하나인 (블리자드의) ‘콜 오브 듀티’가 MS의 구독형 게임서비스인 게임패스에서 독점 제공될 가능성이 크다”며 “소니의 어려움은 심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출처=마이크로소프트 홈페이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