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 증권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증권 인기기사
[굿모닝 증시]美 경기 연착륙 기대감…코스피 강보합 출발 전망
2023/12/11  08:30:59  아시아경제

11일 코스피는 미국의 경기 연착륙 기대감이 작용하며 강보합세로 출발할 전망이다.


지난 8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30.49포인트(0.36%) 오른 3만6247.87로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18.78포인트(0.41%) 상승한 4604.37로,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63.98포인트(0.45%) 뛴 1만4403.97로 장을 마감했다.


뉴욕증시는 긍정적인 경제지표의 영향으로 미국 경제가 경기 침체를 피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에 상승 마감했다. 특히 11월 고용보고서와 12월 미시건대 소비자기대조사에 나타난 긍정적 지표 결과가 증시 상승을 견인했다.


미 노동부에 따르면 11월 비농업 부문 고용은 19만9000명 증가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들의 예상치 19만명 증가를 웃돈다. 11월 실업률은 3.7%로 10월의 3.9%에서 0.2%포인트 하락했다.


미시간대학이 발표한 12월 소비자심리지수는 69.4를 기록해 전달의 60.4에서 개선됐다. 1년 기대 인플레이션은 3.1%, 5년 기대 인플레이션은 2.8%를 기록했다. 이는 전달의 4.5%, 3.2%에서 크게 하락한 것이다.


고용이 대체로 견조한 모습을 유지하고 있으나 대다수 고용지표가 고용시장이 둔화하고 있음을 시사하고 있다는 점에서 연방준비제도(연준·Fed)의 금리 인상이 더 이상 없을 것이라는 것이 시장의 평가다.


모건스탠리캐피탈인터내셔널(MSCI) 한국지수 상장지수펀드(ETF)는 0.6% 상승했다. MSCI 신흥지수 ETF는 0.4% 하락했다. 유렉스(Eurex) 코스피200 선물은 0.01% 하락했다. 이날 코스피는 0.1~0.3% 안팎의 강보합권에서 출발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지영 키움증권(종목홈) 연구원은 “국내 증시는 미국의 11월 소비자물가지수(CPI), 12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이후 연준의 내년도 금리 경로 변화 여부, 선물옵션 동시만기일 및 대주주 양도세 상향 여부 등에 따라 변동성이 커질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12월 FOMC가 중요한 이벤트다. 내년도 금리 인하 사이클 돌입에 대해선 별다른 이견이 없지만, 시장은 5~6회의 큰 폭 금리 인하를 기대하는 과정에서 연준과의 간극이 벌어져 있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한지영 연구원은 “FOMC는 경제 전망치상 성장률, PCE 전망치에 변화를 주는지 여부보다는 지난 9월 FOMC에서 2024년 기준금리 중간값 전망치를 5.1%로 제시했던 점도표상 변화가 나타날지가 관건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국내 증시는 FOMC 종료 후 곧 바로 선물옵션 동시만기일이 예정돼 있기에 주후반 내내 여타 증시 대비 수급 변동성이 상대적으로 커질 것”이라며 “지난 금요일 국내 증시에서 오후장 들어 코스닥을 중심으로 상승폭을 확대시킨 요인도 수급 이슈였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분석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