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삼성전자株 모처럼 `쾌청`…이틀째 52주 신고가 경신
2019/09/19  17:53:49  매일경제
삼성전자(종목홈) 실적 바닥론 점검 ◆ 반도체 업황 회복에 대한 기대감에 삼성전자의 주가가 상승세를 타고 있다. 19일 삼성전자 주가는 2거래일 연속 52주 신고가를 경신하며 모처럼 기지개를 켰다. 지난달 1조원 넘는 순매도를 보였던 외국인이 순매수로 돌아선 데다 연기금을 중심으로 한 기관투자가의 강한 매수세가 주가 상승을 뒷받침하고 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삼성전자 주가는 전 거래일 대비 3.04% 오른 4만915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삼성전자 주가는 장중 4만9200원까지 오르며 주당 5만원을 눈앞에 뒀다. 삼성전자 주가는 지난해 6월 11일 5만원 선을 내준 뒤 1년3개월 동안 4만원대를 맴돌았다. 올해 초에는 반도체 업황 부진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3만6000원대로 주가가 곤두박질치기도 했다.

연기금의 강한 순매수는 최근 삼성전자 주가 상승세를 지원하고 있다. 연기금은 지난 8월 16일부터 이날까지 23거래일 연속 삼성전자 주식을 순매수했다. 이 기간 연기금 순매수 규모만 8406억원에 달한다. 연속 순매수를 기준으로 2013년 3월 8일~4월 12일(26거래일) 이후 6년5개월 만에 최장 기록이다. 지난달에만 삼성전자 주식을 1조1194억원 순매도했던 외국인도 지난 5일부터는 순매수로 돌아서 꾸준히 주식을 매집하고 있다.

이순학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D램과 낸드 모두 재고가 감소해 연말께에는 정상 범위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고점 대비 가격 하락 폭도 이전 다운 사이클 수준을 넘어서고 있어 추가적인 가격 급락은 제한적"이라며 "대외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에서 반도체 업황이 회복되고 있다는 점은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증권업계에서는 당장의 실적 가시성보다는 삼성전자의 미래 성장성을 주목한 매매 흐름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삼성전자가 안팎의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차세대 먹거리로 내세우는 비메모리 반도체 업황이 좋은 데다 모바일 이미지 센서 양산 등 고화소 카메라 경쟁에서도 존재감을 키워 가고 있다는 평가다.

김양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해외 비메모리 업체들의 실적이 매 분기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고, 주가 역시 역사적 신고가를 기록할 정도로 흐름이 좋다"며 "향후 삼성전자가 강화할 부문이 비메모리 사업이고 기술력 역시 세계 메이저 업체와 대등하거나 조금 부족한 수준까지 올라와 있는데, 외국인과 기관투자가의 관점으로 보면 성장성 대비 주가가 싸다고 느낄 만하다"고 말했다.

[유준호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