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뉴욕증시, WTO 우한폐렴 발언에 혼조 다우 0.09%↓
2020/01/24  06:55:11  매일경제
뉴욕증시가 아직은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위기를 선포할 때가 아니라는 세계보건기구(WHO)의 한 마디에 장중 낙폭을 만회하며 혼조로 장을 마쳤다.

WHO는 이틀 동안 스위스 제네바 본부에서 긴급 위원회를 열고 논의를 가진 뒤 우한 폐렴에 대해 아직은 '국제 공공보건 위기'(Public Health Emergency of International Concern·PHEIC)를 선포할 단계는 아니라고 결론을 냈다.

23일(현지시간) 뉴욕증시의 다우존스 지수는 전날 대비 26.18포인트(0.09%) 내린 2만9160.09로 거래를 마쳤다.

S&P500 지수와 나스닥 지수는 각각 3.79포인트(0.11%)와 18.71포인트(0.20%) 오른 3325.54와 9402.48로 마감했다.

우한 폐렴으로 현재까지 18명이 사망하고, 공식 감염자는 600명에 가까운 것으로 집계되자 투자자들은 우한폐렴이 2000년대 초 광둥성에서 확산, 800여 명의 생명을 앗아간 사스(Sars, 중증호흡기질환)를 떠올리며 경계감을 드러냈다.

이때문에 3대 지수는 장중 한때 낙폭이 커졌다.

UBS 미국 소비자 분석가 로버트 사뮤엘스는 "불안한 소비자들이 우한 폐렴 확산을 우려해 집에 머물면서 중국에 익스포저를 갖는 미국 기업들이 수요 감소로 인한 타격을 입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WHO의 중국 담당 대표 가우덴 갈레아는 로이터 통신에 중국 정부가 우한 폐렴 확산을 막기 위해 우한과 황강 등을 봉쇄한 것은 WHO 가이드라인을 넘어서는 조치라며 긍정적으로 평가했고, '국제 공공보건 위기' 선포도 아직은 이르다는 WHO 판단이 공개되면서 불안감은 다소 진정됐다.

이 소식이 시장은 다소 안정을 되찾았고 낙폭도 상당부분 만회했다.

다만 TD증권 유럽 통화전략대표 네드 럼펠틴은"궁극적으로 우한 폐렴은 천천히 진행되는 상황이라 시장에는 수일이 아닌 수 개월 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중요한 재료"라며 경계감을 보였다.

종목별로는 NBC유니버설 모기업 컴캐스트와 트래블러스는 모두 기대 이상의 실적을 발표했으나 주가는 각각 3%, 5%씩 내렸다.

전날 실망스러운 실적으로 하락했던 넷플릭스는 구겐하임 파트너스가 목표주가 상향 소식을 전하며 이날 7.24% 올랐다. 구겐하임은 이날 넷플릭스의 목표주가를 400달러에서 420달러로 상향 조정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