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진중권 "원종건은 제2의 조국…민주당 정체성에 부합"
2020/01/28  08:56:14  파이낸셜뉴스
/사진=뉴스1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더불어민주당 영입인재 2호인 원종건(28)씨의 '미투 의혹'에 대해 "민주당의 정체성에 완벽하게 부합하는 젊은 인재"라며 비판했다.

진 전 교수는 28일 자신의 SNS를 통해 "이 친구는 제2의 조국, 조국 주니어니까 당에서 각별히 모셔야 한다"며 "정봉주랑 세트로 (총선에) 내보내면 딱 좋겠네"라고 꼬집었다.

그는 "원종건의 영입철회에 반대한다"며 "입으로는 페미니즘을 외치며 몸으로는 여성혐오와 데이트 강간. 이 위선이야말로 지난 몇 달간 당·정·청과 그 지지자들이 목숨 걸고 수호해온 민주당의 핵심가치 아니냐"고 지적했다.

진 전 교수는 자유한국당을 향해서도 "한국당도 닥치시라"며 "한국당에서도 (원종건을) 데려가려 했다는 얘기가 있으니 일단 사실확인부터 하라"고 날을 세웠다.

한편 지난 27일 원종건씨에 대한 '미투' 폭로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와 논란이 커지고 있다. 원씨의 전 여자친구라 자신을 소개한 A씨는 "원씨는 여자친구였던 저를 지속적으로 성 노리개 취급해왔고 여혐(여성혐오)과 가스라이팅(정서적 학대)으로 저를 괴롭혀왔다"고 글을 올렸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라며 공식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원씨는 14년 전 MBC '느낌표' 방송에 출연, 시청각 장애인이었던 어머니가 각막 기증으로 눈을 뜬 사연으로 이름을 알렸다. 그는 21대 총선에서 지역구에 출마하겠다고 의사를 밝힌 상태다.


#진중권 #미투 #원종건 #가스라이팅
banaffle@fnnews.com 윤홍집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