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용인시 코로나19 확진자 가족 동선 공개..."소독·폐쇄 예정"
2020/02/24  00:23:42  이데일리
[이데일리 박지혜 기자] 경기 용인시 수지구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가 지난 23일 처음으로 발생했다.용인시는 이날 오후 긴급 브리핑을 열어 “수지구 풍덕천동에 사는 A(27세 여성, 한국인)씨가 오늘 오후 4시께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으로부터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이 환자는 곧 경기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용인시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4일 대구 본가를 방문할 당시 열이 나 27일까지 집에만 머물렀다. 이후 증상이 사라졌고 다음 날인 28일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에 있는 회사에 출근했다.

그러다 이달 들어 지난 22일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 31번 확진자의 접촉자라고 통보받았고, 결국 하루 만에 확진 판정이 났다.

용인시는 이날 오후 6시 50분 A씨의 직장을 폐쇄, 방역작업을 마친 뒤 근무자 전원을 자가격리 조치했다고 밝혔다.

또 A씨가 이용한 교통수단인 마을버스 58-2번, 11번 차량을 방역·소독하고 운전기사를 자가격리했다.

사진=백군기 용인시장 페이스북
시는 소독차 방문한 A씨의 자택에서 아버지, 할머니가 함께 거주하고 있는 것을 확인하고, 곧바로 수지구보건소에서 검체를 채취해 검사 중이라고 밝혔다. 결과는 내일(24일) 새벽에 나올 예정이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A씨의 동거자인 아버지, 할머니의 주요 동선을 예방 차원에서 알려드린다”며 “정확한 방문 일시는 본인들이 기억을 못하고 있으나, 소독 완료 및 24시간 폐쇄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용인시는 역학조사관을 통해 A씨의 자세한 동선이 확인되는 대로 추가로 정보를 공개할 예정이다.

또 지역 내 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등의 개학을 연기하고 휴원할 수 있도록 교육지원청 및 관계 기관과 협의할 계획이다.

용인시는 당분간 대규모 인원이 모이는 행사 개최나 참여를 자제하고, 개인위생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시민에게 당부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