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뉴욕마감] 지나친 반등 경계매물 출회
2020/04/08  05:48:30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뉴욕=백종민 특파원] 미국 뉴욕 증시가 막판 매도세를 이겨내지 못하고 이틀 연속 상승에 실패했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7일(현지시간)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일 대비 0.12%(26.13포인트) 하락한 2만2653.86에, S&P500지수는 0.16%(4.27포인트) 내린 2659.41에, 나스닥 지수는 0.33%(25.98포인트) 하락한 7887.26에 각각 마감했다.


이날 뉴욕증시는 스티븐 므누신 재무부 장관이 미국 경제의 일부분을 재개하는 것에 대해 고려하고 있다고 말하는 등 경제 재개 기대감이 확대되며 오전 중 5% 가까운 상승세를 보였지만 오후들어 뉴욕주의 사망자가 다시 늘어났다는 소식과 함께 낙폭을 줄이다 장 막판 하락 반전했다.


CNBC방송은 "일부 투자자들은 주가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추락에서 경제가 회복하는 속도보다 빠르게 올라왔다고 생각하며 매도에 나섰다"고 전했다. 주요 지수는 지난달 23일 기록한 저점 대비 20%가량 상승한 상태다.


므누신 장관은 이날 폭스비즈니스와 인터뷰하며 "트럼프 대통령은 경제 일부를 어떻게 다시 열 수 있을지에 고려하고 있다. 뉴욕과 달리 코로나19가 걱정되지 않는 다른 지역도 있다"고 설명했다.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 위원장도 미 경제가 4~8주 사이에 재개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날 미국의 코로나19 사망자가 1만2000명을 넘었고, 환자는 38만명대로 치솟았다. 특히 사망자수가 연이틀 정체됐던 뉴욕주에서 하루 사망자기준 가장 많은 731명이 사망한 것이 부정적이었다. 다만 앤드루 쿠오모 뉴욕주지사는 입원율이 감소하고 있다는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배럴당 9.4%(2.45달러) 떨어진 23.63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WTI는 지난주 감산 기대감에 폭등 30% 이상 폭등했지만 이번주 들어 감산 기대감이 낮아지며 8~9%대의 낙폭을 기록, 상승세를 이어가는데 실패했다. 6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30분 현재 2.81%(0.93달러) 내린 32.1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6월 인도분 금은 전날보다 온스당 0.6%(10.20달러) 하락한 1.683.7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뉴욕=백종민 특파원 cinqang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