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뉴욕증시, 경제 재개 조짐·코로나19 백신 기대감에 상승마감…다우 2.17%↑
2020/05/27  06:25:07  매일경제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각국의 경제 재개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기대감이 작용하며 큰 폭으로 상승 마감했다. 장중에는 다우와 S&P지수가 심리적 지지선이었던 2만5000과 3000선을 모두 넘기며 3월 초 이후 최고치를 보이기도 했다.

26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우량주 중심의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29.95포인트(2.17%) 급등한 2만4995.11에 장을 마감했다.

대형주 중심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36.32포인트(1.23%) 상승한 2991.77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15.63포인트(0.17%) 오른 9340.22에 거래를 마쳤다.

시장은 코로나19 백신 관련 소식과 각국의 경제 재개 움직임, 미국과 중국의 갈등 등을 주시했다.

일본 정부가 코로나19 긴급사태를 해제했고, 영국은 다음 달 대부분의 소매업종 영업 재개 계획을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이달 들어 미국 공항 검색대를 통과한 여행자 수가 지난달보다 큰 폭 증가하는 등 경제가 서서히 활기를 되찾을 조짐이 보이고 식당 예약 앱의 예약 수치, 화물 트럭 물동량 등도 증가세라고 보도했다.

이날 증시에도 항공사와 레저 관련 기업 주가가 큰 폭 오르는 등 경제 재개 기대가 뚜렷하게 반영됐다.

애플도 더 많은 지역들이 비즈니스 운영에 대한 제한을 해제하기 시작해 수십 개의 미국 매장을 재개설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코로나19 백신 관련 소식들이 긍정적으로 이어지는 점도 투자 심리를 북돋웠다.

전일 미국 제약업체 노바백스는 사람을 대상으로 한 1단계 임상 시험을 개시했다며, 오는 7월 백신 안정성과 면역 반응에 대한 결과를 발표할 것으로 예상했다.

지난주에는 다른 바이오 기업 모더나가 코로나19 백신 1차 임상 시험에서 긍정적 결과가 나왔다고 밝히기도 했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약 10개 제약사가 코로나19 백신 시험을 진행 중이며 개발 초기 단계인 백신 후보 물질도 100여 가지가 넘는 상태다.

다만 미국과 중국의 갈등은 여전한 위험 요인이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 방침에 대해 "불쾌해하고 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홍콩의 금융 중심지 지위가 불투명해질 것이란 경고도 내놨다.

일부 외신은 미 정부가 홍콩 보안법에 대응해 중국의 관료와 기업, 금융 기관 등을 제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보도했다.

주요 지수는 미국의 홍콩 관련 중국 제재 가능성이 불거지면서 장 후반 상승 폭을 줄였다.

이날 종목별로는 유나이티드항공 주가가 16% 급등하고, 델타항공도 13% 올랐다.

업종별로는 금융주가 5.04% 급등했고, 산업주도 4.24% 올랐다. 기술주는 0.12% 내렸다.

[디지털뉴스국 news@mkinternet.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