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동물시험 성공…7월말 인체 임상 목표"
2020/06/01  10:24:21  뉴스핌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셀트리온(종목홈)은 개발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 치료제가 동물시험에서 바이러스 증식 수준을 100분의 1 수준으로 낮추고 폐조직 병변을 개선하는 등 약효를 입증했다고 1일 밝혔다. 동물시험 임상 결과를 바탕으로 다음달 말 인체 임상시험에 돌입하는 것이 목표다.

셀트리온은 족제비의 일종인 페럿을 대상으로 한 동물효능시험을 실시했다. 페럿은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에 민감해 백신과 치료제 후보물질의 효능 평가에 적합한 동물모델로 평가받는다.

셀트리온 전경 [사진=셀트리온]

동물시험에서 연구진은 저농도, 고농도 투여그룹으로 나눠 투약했다. 두 그룹은 약물 투여 첫날부터 투약하지 않은 대조그룹 대비 콧물·기침, 활동성 관련 임상점수가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5일째에는 완전한 임상적 개선 효과를 보였다.

또한, 콧물, 비강, 폐에서 고농도를 투약한 그룹은 역가 측정법으로 관찰했을 때 바이러스가 최대 100배 이상 감소했다. 바이러스 역가는 인공적으로 바이러스에 감염되도록 해 바이러스 증식 수준을 단위로 환산한 수치다. 

 

폐조직 검사 결과 약물을 투여하지 않은 대조군은 감염 7일까지도 염증 소견이 지속 관찰됐지만, 약물을 투여한 저농도, 고농도 두 그룹 모두 대조군 대비 바이러스 감염으로 인한 염증이 크게 개선돼 정상에 가까운 폐조직 모양이 나타났다.

셀트리온은 페럿에 이어 햄스터, 생쥐, 원숭이를 대상으로 효능성 및 독성 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임상물질 생산도 준비중이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작업에 박차를 가해 코로나19의 글로벌 확산세를 꺾는데 일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셀트리온은 지난 4월 코로나19 항체 치료제로 사용될 중화항체를 선별했다. 중화항체는 바이러스의 감염을 낮추는 항체다. 이후 세포주 개발에 돌입하면서 동시에 동물시험에 돌입했다. 이달 내 임상물질 대량생산에 돌입해 다음달 인체 임상에 돌입하는 것이 목표다.

allzer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