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IPO 시장도 '언택트'… '커뮤니케이션 섹터' 기업 뜬다
2020/06/04  02:30:04  이데일리
- 6월 이후 IPO 준비 기업 48개 중 6개가 소프트웨어 관련
- 솔트룩스, 다음소프트 등 잇따라 상장 준비
- "코로나19 이후 커뮤니케이션 섹터 기업들 주목"

[이데일리 권효중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시장이 NAVER(종목홈)(035420), 카카오(종목홈)(035720) 등 커뮤니케이션 업종에 주목하자 기업공개(IPO) 시장에서도 관련 업종 종목들의 비중이 높아지고 있다. SK바이오팜,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등 하반기 대어들이 상장 채비에 나서며 훈풍이 불고 있는 상황에서 커뮤니케이션 등 업종에도 관심을 둘 만하다는 조언이 나온다.
[표=이데일리 김다은]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달 이후 기업공개를 준비하고 있는 기업들은 총 48개로 집계됐다. 이들 중 12.5%에 해당하는 6개 기업인 △솔트룩스 △다음소프트 △아데나소프트웨어 △에임시스템 △영림원소프트랩 △와이더플래닛은 커뮤니케이션 섹터로 분류되는 종목들이다.

이중 솔트룩스는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소프트웨어 기업이다. 회사는 오는 29~30일 기관투자가를 대상으로 한 수요예측, 다음달 6~7일 청약을 거쳐 7월 중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지난 3월 기술특례 상장을 위한 기술성평가에서 ‘AA’와 ‘A’ 등급을 각각 획득한 이 회사는 코로나 이후 ‘언택트’ 서비스가 확대되는 경향에 맞춰 발전 가능성이 유효하다는 기대를 받고 있다. AI를 활용한 챗봇, 콜봇 등 질의응답 기반의 대화형 서비스 등에 대한 수요가 높을 것으로 여겨지기 때문이다.

또한 다음소프트웨어와 아데나소프트웨어 등은 모두 소프트웨어 개발, 핀테크 관련 솔루션 개발 등을 본업으로 하고 있는 기업들이다. 이에 대해 김수연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현재 IPO 추진 기업들 중 커뮤니케이션 기업이 차지하는 비중인 12.5%는 2000년 이후 평균치인 5.4%를 상회한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하반기를 맞은 IPO 시장의 모습은 올해 상반기와도 확연히 다른 모양새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해 들어 지난 5월까지 새롭게 상장한 기업 9곳 중 위세아이텍(종목홈)(065370) 1곳만이 AI, 빅데이터를 활용한 소프트웨어 개발·공급업을 영위하고 있어 커뮤니케이션 섹터로 분류된다. 나머지는 레몬(종목홈)(294140), 서남(종목홈)(294630) 등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기업 등이 대부분이었다.

코로나19의 정점이 지난 것으로 여겨지는 현재 시장에서도 커뮤니케이션 섹터로 분류되는 NAVER와 카카오는 주가 흐름이 긍정적이다.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들은 3일 모두 3.63%, 3.85% 내리며 동반 약세를 보였지만 지난 한 달에만 각각 14.43%, 43.21% 오르며 나란히 52주 신고가를 새로 쓰는 등 강세를 보인 바 있다. 이들의 강세는 클라우드, 웹 콘텐츠, 각종 결제 플랫폼 등 다양한 커뮤니케이션, 언택트 서비스 등이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오동환 삼성증권 연구원은 “카카오는 광고와 커머스 생태계 강화를 통한 매출 성장과 페이, 뱅크 등 자회사 수익성 개선이 동시에 일어나고 있으며, 네이버 역시 스마트 채널 광고, 멤버십과 통장 서비스 출시 등으로 인해 경쟁력 강화에 나서 주가는 상승 추이를 이어갈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와 같은 관련 기업들의 강세에 IPO 시장 트렌드 역시 변화할 수 있을 것이라는 예상이 제기된다. 김 연구원은 “여기에 카카오페이지처럼 아직 심사 청구서 접수를 하지 않은 기업들까지 더한다면 하반기에는 커뮤니케이션 사장 기업수와 시총 비중은 더욱 늘어날 것”이라며 “2000년대 IT, 2010년대 헬스케어에 이어 올해부터는 공모시장에서 커뮤니케이션 종목들의 존재감이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