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옐런 "약달러 추구 않겠다…해외의 환율조작 시도 저지"
2021/01/20  02:46:21  이데일리
- 재닛 옐런 재무장관 지명자 인준청문회
- "통화 가치는 시장서 결정…개입 않겠다"
- "외국 정부의 통화 가치 조작 저지할 것"

재닛 옐런 미국 신임 재무장관 지명자가 19일(현지시간) 화상으로 열린 상원 금융위원회 인준청문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출처=CNBC 라이브 캡처)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인위적인) 달러화 약세를 추구하지 않겠다.”

재닛 옐런 미국 신임 재무장관 지명자는 19일(현지시간) 화상으로 열린 상원 금융위원회 인준청문회에서 “미국은 무역에서 우위를 확보하기 위한 약(弱)달러를 추구하지는 않을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옐런 지명자는 그러면서 “미국 달러화와 기타 통화들의 가치는 시장에서 결정돼야 한다”며 “(미국은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고) 다른 나라들이 그렇게 하려는 시도에 대해서도 반대할 것”이라고 했다. 그는 “무역상 이익을 위한 환율 조작은 받아들일 수 없다”며 “외국 정부가 통화 가치를 인위적으로 조작하려는 모든 시도를 저지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블룸버그 등 외신들은 이를 두고 “강한 달러로 돌아가겠다는 점을 시사한 것”이라고 했다. 무역 경쟁력 등을 이유로 달러화 강세에 노골적으로 반대했던 트럼프 정부와 다른 행보라는 것이다.

이와 동시에 특히 중국을 겨냥해 환율 조작 가능성을 견제하려는데 방점이 찍혀있다는 분석도 일각에서 나온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