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제2 리먼사태?"…중국 헝다그룹 디폴트 '불안불안'…테이퍼링 경계감 뉴욕증시 '시계제로'
2021/09/22  06:51:56  매일경제

[사진 = 연합뉴스]

뉴욕증시가 중국 헝다그룹의 유동성 위기 불안감 속에 혼조 마감했다.

21일(현지시간) 다우 지수는 전날 보다 50.63포인트(0.15%) 하락해 3만3919.8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은 3.54포인트(0.08%) 내려 4352.19로 마감했다. 반면 나스닥 지수는 32.50포인트(0.22%) 상승해 1만4746.40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뉴욕증시는 헝다 위기설에 대한 경계감이 이어졌다. 중국 부동산 개발업체 헝다그룹의 부채 규모는 1조9500억 위안(355조원)에 달한다. 헝다는 오는 23일 5년 만기 달러채에 대한 이자 8350만달러를 지급하지 못할 경우 디폴트(채무불이행)에 빠진다.


파산 위기 중국 헝다그룹 본사 사옥 지키는 경비원들 [사진 = 연합뉴수]

시장은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결과도 주목하고 있다. 자산 매입 프로그램을 축소하는 연준의 테이퍼링에 대한 계획이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FOMC는 22일 오후 2시(미 동부시간)에 통화정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에서는 23일 새벽 3시에 발표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경제매체 CNBC가 시장 참가자 32명을 대상으로 실시해 이날 공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과반 이상인 17명은 "연준이 11월 테이퍼링(채권 매입 축소)을 발표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9월 FOMC에서 테이퍼링 계획이 나올 것이라는 응답은 9명에 불과했다.

[김현정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