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5월 미국 신규 주택 판매 반등…전문가 "일시적"
2022/06/25  01:24:06  뉴스핌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5월 신규 미국 단독 주택 판매가 예상치 못하게 증가했다. 주택 가격이 계속 상승하고 있지만 30년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높아지면서 반등은 일시적일 가능성이 높다.


24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미 상무부는 지난 달 신규 주택 판매가 10.7% 증가한 69만6000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5월 판매 속도는 이전에 발표된 59만1000채에서 62만9000대로 상향 조정됐다.


판매는 서부와 인구 밀도가 높은 남부에서 급증했지만 중서부와 북동부에서는 감소했다.


판매 문구가 붙은 미국 워싱턴 주 시애틀 주택 [사진=로이터 뉴스핌]

로이터가 조사한 이코노미스트들은 미국 주택 판매의 11.4%를 차지하는 신규 주택 판매가 58만8000채로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모기지 금융 기관 프레디 맥(Freddie Mac)의 자료에 따르면 30년 고정 모기지론의 평균 계약률은 지난주 5.78%에서 이번 주 5.81%로 증가했다. 이 비율은 1월 이후 250bp 이상 급등했다.


이번 주 데이터에 따르면 이전에 소유한 주택의 판매가 5월에 2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주택 착공 및 건축 허가도 높은 수준을 유지했지만 지난달 감소했다. 


5월 신규 주택 중간값은 44만9000달러로 1년 전보다 15.0% 올랐다. 5월 말 시장에는 44만4000채의 신규 주택이 나와 4월의 43만7000채에서 증가했다. 건설 중인 주택이 전체 재고의 약 65.8%를 차지했으며, 아직 건설되지 않은 주택이 약 25.9%를 차지했다.


 


ticktock032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