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뉴욕증시] 공격적 금리인상 우려 완화에 일제히 상승
2022/06/25  05:11:00  뉴스핌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미국 뉴욕증시는 24일(현지시간) 상승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823.32포인트(2.68%) 상승한 3만1500.68에 마감했다. 대형주 위주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116.01포인트(3.06%) 오른 3911.74,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종합지수는 375.43포인트(3.34%) 뛴 1만1607.62로 거래를 마쳤다.


미국 시장은 공격적인 금리 인상에 대한 우려가 완화되면서 상승세를 이어갔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은 최근 의회 증언을 통해 미국의 경제 지표 데이터와 인플레이션을 잡겠다는 의지를 강조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시장이 약세를 보였다. 


하지만 이날 둔화된 경제 지표는 오히려 시장에 안도감을 줬다. 경제 성장과 인플레이션이 둔화되면 금리 인상 속도가 느려질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졌기 때문이다.


시장에서는 다음 몇 번의 연준 회의 후에 최악의 금리 인상이 끝날 수 있다는 해석도 흘러 나왔다. 오히려 둔화된 데이터 조정은 주식에 긍정적일 수 있다는 진단도 나왔다.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 의장 [사진=로이터 뉴스핌]

이날 발표된 6월 미시간 대학의 소비자 심리 지수는 사상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다. 6월 미시간 대학의 최종 소비자 심리지수는 6월 50.0으로 5월 58.4에서 하락했다. 이 수치는 1940년대 후반 조사가 시작된 이후 가장 낮은 수치이며 6월 초의 예비 추정치인 50.2와도 소폭 하락했다.


다만, 6월 말 미국인들의 인플레이션 기대치는 잠정치에 비해 다소 완화됐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소비자들은 물가가 5.3% 상승할 것으로 예상하며 이는 5월과 동일하지만 5월 중순 수치인 5.4%보다는 낮아졌다.


또 5월 신규 미국 단독 주택 판매가 예상치 못하게 증가했다. 주택 가격이 계속 상승하고 있지만 30년 고정 모기지 이자율이 높아지면서 반등은 일시적일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도 제기됐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미 상무부는 지난 달 신규 주택 판매가 10.7% 증가한 69만6000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5월 판매 속도는 이전에 발표된 59만1000채에서 62만9000채로 상향 조정됐다.


씨티의 경제학자 앤드류 홀렌호스트는 로이터 통신에 "여름에 사람들이 주택 구입을 더 많이 하는 경향이 있다"면서 "주택 구매자들이 더 높은 모기지 이자율의 영향을 느끼기 때문에 주택 수요가 올해 내내 둔화될 것으로 계속 예상한다"고 밝혔다.


국제유가는 위험자산 가격이 오르면서 동반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3.35달러(3.21%) 오른 배럴당 107.62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국 달러는 소폭 하락했다. 주요 6개 통화 대비 달러 가치를 보여주는 달러인덱스(달러화지수)는 전장보다 0.33% 내렸으며 유로는 달러 대비 0.30% 상승한 1.0556달러를 기록했다.


안전 자산인 금 가격은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금 8월물은 온스당 0.50달러(0.1%) 오른 1830.30달러에 마감했다.


ticktock032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