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尹 대통령, 호주 총리와 회담… "양국 새 정부 출범, 긴밀한 협력 기대"
2022/06/29  00:30:00  아시아경제


(마드리드(스페인)=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스페인 마드리드에 머물고 있는 윤석열 대통령이 28일(현지시간) 오후 앤서니 앨버니지 호주 총리와 정상회담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윤 대통령은 "양국 모두 새 정부가 출범한 만큼 앞으로 양국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앨버니지 총리와의 회담은 윤 대통령의 나토 첫 번째 공식 일정이다. 당초 윤 대통령은 사울리 니니스퇴 핀란드 대통령과 정상회담으로 첫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었지만 일정상 문제로 취소되면서 앨버니지 총리와 정상회담을 진행했다.


마드리드의 한 시내 호텔에서 진행된 이번 회담에서 윤 대통령은 "총선에서 좋은 결과를 얻은 것을 축하드린다"라며 인사를 건넸다. 앞서 앨버니지 총리는 지난달 취임한 윤 대통령과 비슷한 지난달 집권했다. 이날 오전 대통령실은 "호주도 지난 5월23일 새 정부가 출범했고 우리 정부 역시 5월10일 출범하는 등 양국 새 정부의 출범에 맞춰 역내 협력안에 대해 논의할 방침"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박진 외교부 장관과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 이문희 외교비서관, 최상목 경제수석, 강경성 산업정책비서관이 참석한 이번 회담에서는 수교 61주년을 맞아 한·호주의 포괄적 전략 동반 관계를 어떻게 발전시킬지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호주는 한국·일본·뉴질랜드와 함께 이번 나토 정상회의에 아시아·태평양 파트너국으로 초청됐다. 특히 호주는 중국의 해양 확대 정책에 맞서기 위해 미국이 일본·인도와 함께 구성한 4국 군사협의체 '쿼드'(Quad) 멤버인 만큼 이번 회담에서는 미국 주도 아래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 출범한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에서의 긴밀한 협력 방안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