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허약한 테슬라, 2025년에는 따라잡는다" 폭스바겐
2022/06/29  03:01:22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폭스바겐이 2025년에는 테슬라를
폭스바겐이 2025년에는 테슬라를 제치고 세계 최대 전기차 업체로 부상할 것이라고 헤르베르트 디스 최고경영자(CEO)가 28일(현지시간) 선언했다. 독일 하노버의 폭스바겐 공장에서 16일 전기차 ID버즈가 출고되고 있다. 로이터뉴스1

헤르베르트 디스 폭스바겐 최고경영자(CEO)가 2025년에는 테슬라를 제치고 폭스바겐이 세계 최대 전기차 업체가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파이낸셜타임스(FT)에 따르면 디스 CEO는 28일(이하 현지시간) 독일 볼프스부르크의 폭스바겐 본사에서 직원들에게 "일론(머스크 테슬라 CEO)은 (미국 텍사스주)오스틴과 (독일 베를린 인근)그륀하이데 2개 공장에서 동시에 생산을 확대하고, 상화이에서도 생산을 늘려야만 하는 매우 복잡한 임무를 맡고 있다"면서 "상당한 열정을 쏟아부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스크가 세계 각지에 퍼져 있는 공장이 원활하게 가동되도록 하는 것만으로도 탈진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머스크는 설상가상으로 소셜미디어 트위터 인수를 놓고 트위터 측과 가짜계정 문제로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디스는 "폭스바겐은 바로 이 기회를 잡아야 한다"면서 "테슬라를 빠르게 따라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2025년까지는 폭스바겐이 (전기차) 업계 1위가 될 것"이라고 장담했다.

디스의 이같은 자신감은 한 달 전과 크게 다른 모습이다.

그는 지난달 FT가 주최한 한 컨퍼런스에서 폭스바겐이 미국 시장에서 주요 전기차 업체로 아주 빠르게 커 나가기는 어렵다면서 그 정도로 준비가 갖춰져 있지는 않다고 소극적인 태도를 나타낸 바 있다.

디스는 당시 2025년에 전기차 부문 1위가 되기 위한 경쟁이 치열할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 달 사이 호기있게 장담할 정도로 상황이 달라졌음을 시사한다.

폭스바겐은 현재 전기차 개발에 520억유로 이상을 투자하고 있다. 올해 전세계에서 전기차 약 70만대를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이는 머스크가 전망한 올해 테슬라 출하 규모 150만대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그러나 흐름이 테슬라에서 폭스바겐으로 기울고 있어 시장 판도가 언제든 바뀔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올해 초만 해도 테슬라는 승승장구했다.

다른 자동차 업체들이 반도체 부족 문제로 생산을 중단했지만 테슬라는 소프트웨어 개선 등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며 앞서 나갔다.

그러나 중국 상하이 공장 봉쇄를 비롯해 미국, 독일 기가팩토리에서 최근 생산이 차질을 빚고 있다.

머스크는 지난달 테슬라 소유주 모임에 참석해 텍사스와 그륀하이데 공장이 지금 당장은 '돈 먹는 하마'라면서 부품 확보와 생산 확대 노력 과정에서 수십억달러 비용이 발생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디스는 테슬라의 이같은 어려움이 폭스바겐에는 기회라고 강조했다.

테슬라가 여전히 폭스바겐의 최대 경쟁자이기는 하지만 테슬라가 이전과 달리 '허약'해지고 있다고 그는 지적했다.

테슬라가 부품 공급 조달에서 어려움을 겪으며 생산에 차질을 빚고 있는 것과 달리 폭스바겐의 즈비카우 전기차 공장은 임시 가동중단을 거친 뒤 지금은 완전가동에 들어갔다.

디스는 중국 공장도 코로나19 봉쇄 뒤 지금은 생산이 재개됐다고 설명했다.

그는올해 테슬라와 격차를 좁힐 것이라면서 2025년에는 테슬라를 제칠 것이라고 자신했다.
#폭스바겐 #테슬라 #전기차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