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올해 최고의 '웰니스관광 도시'는 어디?
2023/02/03  00:00:00  이데일리
- 전국 시군구 대상(종목홈) 공모 이달 중 1곳 선정
- 관광상품 개발, 홍보 등 총 10억 원 투입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58개 웰니스 관광지 중 하나인 제주 서귀포시 취다선 리조트 (사진=한국관광공사)
[이데일리 이선우 기자] 정부가 우수 웰니스(Wellness) 관광자원을 갖춘 지역을 ‘웰니스관광 도시’로 지정한다. 전국 기초자치단체 가운데 1곳을 선정해 지역특화 웰니스관광 상품과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국내외 온라인 여행 플랫폼을 활용한 홍보와 판매 지원에 나선다. 오는 10월 또는 11월엔 웰니스관광 도시 인지도 제고와 시장 활성화를 위한 페스타(축제)도 한 달간 개최한다.

2일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지역 거점 웰니스관광 산업 육성을 위해 올해부터 전국 시군구를 대상으로 매년 ‘올해의 웰니스관광 도시’를 선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3일 공모 접수를 마감하는 올해 웰니스관광 도시는 서류와 프리젠테이션 평가 등 2단계 심사과정을 거쳐 이달 말 최종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웰빙(Well-being)과 건강(Fitness), 행복(Happiness)의 합성어인 웰니스는 신체와 정신은 물론 사회적으로 건강한 상태를 의미한다. 웰니스에 여행 요소가 더해진 웰니스관광은 다양한 웰니스 프로그램을 통해 심신의 회복을 찾고 건강을 증진시키는 여행을 가리킨다.

그동안 시설 단위로 웰니스 관광지를 발굴해온 정부가 지정 대상을 도시로 확대한 건 코로나19 사태로 주춤했던 웰니스관광 시장이 빠르게 되살아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미국 글로벌 웰니스 연구소(GWI)는 코로나19 사태로 2019년 7200억 달러에서 1년 만에 4357억 달러로 쪼그라든 세계 웰니스관광 시장이 2025년까지 연 평균 21%의 가파른 증가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GWI는 코로나19 사태로 높아진 ‘건강’ ‘안전’에 대한 관심이 웰니스관광 수요를 끌어올리고 있다고 분석했다.

올해의 웰니스관광 도시 타이틀을 가져가는 지역엔 올 연말까지 상품 개발과 기반 조성, 홍보·마케팅 등에 총 1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예산은 정부와 해당 지자체가 각 5억 원씩 부담한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