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가장 많이 본 뉴스
MS의 블리자드 인수 '청신호'...영국 "독점 우려 해소"
2023/09/23  01:05:06  뉴스핌

[휴스턴=뉴스핌] 고인원 특파원= '세기의 딜'로 주목 받아온 마이크로소프트(MS)의 액티비전 블리자드 인수에 청신호가 켜졌다.


기존에 두 회사의 합병에 반대해 온 영국 규제 당국이 "독점 우려가 상당히 해소됐다"고 발표했기 때문이다.


액티비전블리자드와 마이크로소프트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영국의 규제당국인 경쟁시장청(CMA)은 22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MS가 일부 게임 서비스 권한을 프랑스 경쟁사인 유비소프트에 매각하기로 해 기존 우려의 상당 부분이 해소됐고, 거래가 성사될 수 있는 길이 열렸다"고 밝혔다.


최종 심사 결론 기한이 내달 18일이지만 게임업계에서는 MS와 블리자드의 합병이 사실상 확정됐다는 반응이 다.


CMA는 "클라우드 게임의 경쟁과 혁신, 선택권을 해치지 않아야 이번 합병을 승인할 수 있다"며 "MS가 우리의 요구에 따라 인수·합병(M&A) 계획을 대폭 수정했다"고 밝혔다.


MS가 새로 제출한 인수 계획안 내용에 따라 MS는 영국을 비롯해 '유럽경제지역(EEA)'에 속하지 않은 지역에서는 액티비전의 클라우드 게임 권리를 포기하고, 프랑스 게임업체인 유비소프트에 '콜 오브 듀티' 등 인기 게임 서비스 권한을 매각해야 한다. 또한 앞으로 15년 내 출시될 게임의 스트리밍 권리도 매각하기로 했다.


MS는 지난해 4월 액티비전 블리자드 지분 전량을 687억달러 사들이는 계약을 체결했다. 이후, 영국을 제외한 전 세계 41개국(지난달 말 기준) 감독 당국이 두 회사의 합병을 승인했다.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지난 5월 합병을 승인했고, 미국에서도 독점을 우려한 연방거래위원회(FTC)가 연방 법원에 두 회사의 합병을 중단하게 해달라고 제기한 가처분 소송에서 MS가 승소하면서 영국의 승인만 남긴 상황이었다.


이번 합병이 성사되면 MS는 중국 텐센트와 일본 소니 이은, 매출 기준 세계 3대 게임사에 올라설 전망이다.


koinwo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