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 가장많이본뉴스 > 부동산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부동산 인기기사
콜센터 상담사 기살리기 다선 이재명 "불친절한 공무원 패널티"
2019/01/12  10:09:41  파이낸셜뉴스
이재명 경기지사(사진)가 도청 콜센터(120) 상담사들을 불친절하게 대하는 공무원들에게 패널티를 부여하겠다고 12일 경고했다.

이는 비정규직 신분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맡은 업무를 수행하는 콜센터 상담사들의 기를 살리기 위한 두번째 조치다. 이 지사는 최근 상담사들의 정규직 전환을 약속한 바 있다.

이 지사는 최근 "각 부서 공무원들은 콜센터 상담사가 민원인 상담 및 안내를 위해 전화할 경우 친절하게 응대하라"며 "불친절하게 응대하는 공무원에게 페널티를 부여하겠다"고 경고했다.

이 지사의 이같은 주문은 지난 2일 새해 첫 일정으로 콜센터 상담사들과 가진 간담회에서 상담사들이 애로 사항을 토로한 데 따른 것이다.

상담사들은 민원인의 문의에 따라 해당 업무 담당 부서에 전화할 경우 담당 공무원이 일방적으로 전화를 끊거나 민원인 연결 전화를 거부하는 경우가 있다고 밝혔다. 일부 공무원은 상담사를 무시하는 말투로 전화를 받는 경우도 있고, 어떤 부서는 관련 시스템에 담당업무를 축소 기재해 상담사들이 여러 부서에 문의해야 하는 경우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이에 따라 각 부서에 도정 안내 자료를 콜센터에 능동적으로 충분히 제공할 것을 주문했다. 실·과장 등 부서장 책임 아래 매월 20일부터 5일간 각 부서가 도정안내 관련 시스템상의 자료를 직접 정비하거나, 자체 정비가 어려울 경우 콜센터 담당자에게 정비 협조를 구하도록 했다.

한편, 도청 콜센터에서는 66명의 상담사와 관리자가 24시간 3교대 근무를 하면서 1일 평균 3천150건의 도정상담, 도정안내, 불편신고 민원접수 등을 처리하고 있다.

wonder@fnnews.com 정상희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