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코디엠, 바이오 플랫폼 사업서 매출 발생

2017/02/17 11:14:23팍스넷

[팍스넷데일리 배요한 기자] 코디엠(종목홈)이 지난해 바이오 플랫폼 사업 진출 선언 이후 첫 공급계약을 체결하며 바이오 플랫폼 사업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코디엠은 17일 혈당측정기 전문기업인 필로시스의 혈당측정기 및 혈당측정검사지를 공급키로 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계약규모는 약 15억6000만원으로 이는 지난달 9일 필로시스와의 전략적 제휴 이후로 진행된 첫 공식계약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계약금액은 공급물량 부족에 의한 최소판매 수량에 해당하는 것으로 향후 매출이 증가해 올해 100억원 가량의 매출실적을 계획하고 있다”며 “이미 해외에서 기술력을 인정받은 우수제품인 점을 감안해 2018년에는 생산시설 증설로 공급량이 증가하면 200억원의 매출목표 달성이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코디엠은 현재 아세안 5개국의 독점 사업권도 추가로 확보한 상태다. 이에 따라 국내 1000억원, 아세안 1조원 규모의 의료기기 시장에 진출하게 된다.

코디엠은 향후 필로시스와 협력관계를 강화해 혈당측정기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원할 계획이다. 코디엠 관계자는 “필로시스와 아세안 시장 공동 진출을 본격화 하기 위해 베트남 현지에 조립공장을 설립하고 제품 생산·판매에 나설 예정”이라며 “향후 베트남을 주요 거점으로 삼고 아세안 5개국 판매망을 추가로 확보하게 되면 단기간 내에 연간 수백억원대의 매출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필로시스는 지난 2011년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용 혈당측정기 개발에 성공한 국내 혈당측정기 전문기업이다. 필로시스의 기술은 미국 식약품의약국(FDA),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KFDA), 중국 국가식품감독관리총국(CFDA) 및 유럽 품질인증(CE) 획득에 이어 현재 아프리카, 중동, 아시아 등 총 92개국의 인허가 등록을 완료하는 등 전세계적으로 우수한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이에 따라 필로시스는 미국, 유럽시장 뿐 아니라 남미, 중국, 아시아 등 해외 92개 국에서 약 4000억원 규모의 누적 계약실적을 달성했다.

배요한 기자 yohan.bae@paxnet.kr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