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셀트리온헬스케어 공모가 4만1000원 확정

2017/07/17 22:11:45파이낸셜뉴스
19·20일 일반투자자 청약


셀트리온헬스케어 공모가격이 4만1000원으로 결정됐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지난 13~14일 국내외 기관투자가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실시한 결과, 공모가를 희망가(32,500원~41,000원) 상단인 4만1000원으로 확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상장을 주관하고 있는 미래에셋대우에 따르면, 공모 후 전체 주식수의 18%인 1844만100주에 대해 국내외 기관투자가 561개 기관이 참여해 38.06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근 대형 공모주에 대한 희망물량 확보를 위해 기관투자가들이 실제 희망수량 대비 몇 배수의 초과신청을 하고 이에 대한 과배정이 이루어진 논란이 있는 상황을 반영해 대부분의 기관투자자들이 실수요량으로 이번 수요예측에 참여하면서 전체 경쟁률은 다소 낮았지만, 전체 주문 물량의 90% 이상이 공모가격 밴드 상단 이상으로 신청을 할 만큼 흥행에 성공했다.

국내의 경우 대형 자산운용사들이 모두 공모가 밴드 상단으로 가격을 제시했고 일부 운용사들이 상장 후 확약까지 신청하면서 물량 확보에 주력함으로써 대형 자산운용사들 위주로 많은 물량 배정이 이루어졌다.

해외 경우도 홍콩과 싱가폴 및 미국의 대형 장기투자 펀드들을 포함해 80개에 이르는 해외기관투자가들 모두가 공모가격 밴드 상단으로 대량 물량들을 신청하면서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체 기관배정 물량 중 55%를 해외기관투자자들이 배정받았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국내 뿐 아니라 지난 3일부터 홍콩,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주력 시장인 유럽(런던)과 미국(뉴욕, 보스턴, 샌프란시스코)까지 2주간의 해외 로드쇼 일정을 성공리에 마쳤다. 회사 관계자는 "해외 투자자들의 관심과 호응이 기대했던 것보다 더욱 높았다"며 "특히 램시마를 비롯해 후속 파이프라인에 대한 긍정적 평가와 함께 회사의 성장에 대한 높은 기대감을 보여줬다"고 말했다. 한편 일반 투자자 청약은 전체 공모 물량의 20%인 492만주를 대상으로 오는 19~20일 양일간 진행한다.

kjw@fnnews.com 강재웅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