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이해찬 "내년 국방예산 50조 넘을듯…민주정부가 안보 더 열심"

2019/08/23 13:13:47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내년도 국방예산이 처음으로 50조원이 넘지 않을까 한다"면서 "문재인 정부의 안보 정신에 대한 왜곡이 많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23일 서울 영등포구 공군회관에서 열린 ‘군 경계작전 및 인명구조 우수 장병 격려 오찬’ 에서 "문재인 정부의 국방예산증가율은 7.6%이고, 박근혜 정부는 4.2%, 이명박 정부는 5.2%였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또 "민주 정부가 사실은 안보를 더 열심히 했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내년 국방예산도 많이 증액돼 처음으로 50조원이 넘지 않을까 한다"며 "실제로 안보가 튼튼해야 평화가 올 수 있고, 국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이 대표는 "잘하면 9월쯤 북미 정상회담이 이뤄지고 이어서 남북도 정상회담을 다시 하는 기회가 오는 것이 바람"이라며 "꾸준히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가능한 남북관계를 호전시켜 긴장을 완화하고 서로 교류하는 나라를 만들려고 한다"며 "긴장이 많이 완화돼 있는데 평화 체제의 완전한 구축까지는 꽤 많은 노력과 정성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