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오후부터 귀성길 정체 해소...서울→부산 5시간 40분

2020/01/24 15:04:39뉴스핌

[서울=뉴스핌] 정승원 기자 = 설 연휴 첫날인 24일 오후부터 귀성길 정체가 점차 해소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오후 2시 기준 전국 고속도로 이용 차량이 252만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020년 1월 24일 오후 3시 주요 도시 간 예상 소요시간 [사진= 한국도로공사]

정체는 오전 11시경 절정에 달했다가 낮 12시를 지나며 점차 해소되고 있다.

오후 2시 기준 정체 구간 길이는 하행선 314km, 상행선 100km로, 하행선은 오후 7~8시경, 상행선은 오후 5~6시경 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오후 3시 기준 도시 간 예상 소요시간(요금소 기준)은 ▲서울~부산 5시간 40분 ▲서울~대구 4시간 20분 ▲서서울~목포 4시간 10분 ▲서울~광주 4시간 ▲서울~강릉 3시간 10분 ▲서울~대전 2시간 20분이다.

상행선의 경우도 ▲부산~서울 4시간 30분 ▲대구~서울 3시간 30분 ▲목포~서서울 3시간 40분 ▲광주~서울 3시간 30분 ▲강릉~서울 2시간 40분 ▲대전~서울 1시간 50분이 소요될 것으로 전망된다.  

origi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