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밀양서 방화로 80대 노모 사망···경찰, 방화범 아들 검거

2020/01/26 11:50:28뉴스핌

[밀양=뉴스핌] 남경문 기자 = 26일 오전 4시28분께 경남 밀양시 무안면 한 주택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사진=경남소방본부]2020.01.26.

이 불로 집 전체가 불에 타고 안에 있던 A(81·여)씨가 숨졌다.

인근에 살던 주민이 주택에 불을 지르는 것 같다고 119로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과 경찰은 장비 10대와 인원 26명을 출동시켜 진화했다.

당시 현장에는 방화 용의자로 추정되는 숨진 A 씨의 아들인 40대 남성이 흉기를 들고 경찰과 대치하다가 검거됐다.

경찰은 A 씨 아들을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