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행안부, 급경사지 등 1만2881개소 해빙기 안전점검

2020/02/17 14:21:59뉴스핌

[서울=뉴스핌] 정광연 기자 =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해빙기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급경사지와 소규모 공공시설을 대상으로 17일부터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붕괴위험이 높은 급경사지 7053개소와 소규모 위험시설 5828개소 등 1만2881개소이며 점검은 관리기관별 자체점검으로 진행된다.

당초 전체 7만여개에 대한 전수점검을 계획했지만 코로라19 확산 방지에 지자체의 역량을 집중할 수 있도록 위험지역과 시설을 중심으로 우선 점검한다. 나머지 시설은 향후 상황이 안정되면 추가적으로 점검한다.

급경사지의 경우 비탈면 시설(배수보강 보호시설 등) 이상 유무, 옹벽의 균열 여부배부름 상태, 낙석 발생 및 붕괴 가능성 등을 집중 살펴볼 예정이다. 소규모 위험시설은 소규모 다리, 개울, 농로, 마을진입로 등의 유지 관리 상태와 주변 장애물 현황 등을 점검한다.

점검결과는 관리기관별 누리집에 공개해 점검 책임성을 강화한다. 경미한 지적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고 파손 정도의 식별이 어렵거나 위험성이 높은 경우는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하여 보수보강을 추진한다.

김종한 예방안전정책관은 "해빙기가 다가오면서 집 주변 절개지나 축대 등의 시설 붕괴가 우려된다"면서 "꼼꼼한 점검과 신속한 정비를 통해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eterbreak2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