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블랙식스, ‘Nice to meet you’로 펼칠 무한한 가능성

2020/02/18 13:44:04매일경제

그룹 블랙식스(BLACK6IX)가 치명적인 매력으로 인사를 건네고 있다.

지난 12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블랙식스의 두 번째 미니앨범 ‘Nice to meet you’(나이스 투 미트 유)가 베일을 벗었다.

타이틀인 ‘Call My Name’(콜 마이 네임)은 블랙식스의 비상을 알리는 폭죽 같은 곡으로, 화려한 축제를 연상케 하는 강렬한 트랩 사운드와 중독성 있는 신스가 돋보이는 노래다.

특히 타이틀곡 뿐만 아니라 블랙식스만의 다채로운 매력을 살린 수록곡도 팬들의 귀를 사로잡고 있다. 팬들을 향한 고마운 마음을 담은 ‘Thank you’(땡큐)와 펑크와 신스 사운드로 밝고 명랑한 분위기를 표현한 ‘정말 신나게’ 등 총 5곡으로 골라듣는 재미는 물론, 멤버들이 직접 작사와 랩 메이킹에 참여해 앨범의 완성도까지 더했다.

멤버 용석은 “달라진 블랙식스의 모습으로 여러분들을 두근두근하게 만들고 남자답고 멋진 모습으로 자주 만나러 갈 테니까 기대해 달라”며 팬들을 설레게 했고, 지키는 “오래 기다리신 만큼이나 더욱 성장한 모습, 지금 바로 보여드리겠다”며 당찬 포부까지 드러냈다.

용석과 태영, 종운, 지키, 예이, 더킹으로 구성된 블랙식스는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6명의 소년들이라는 팀명 만큼 이번 활동을 통해 좀 더 다양한 6인 6색 매력을 뽐낼 계획이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