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수원 삼성전기 분사업체 직원 코로나19 확진…TK방문 이력

2020/02/25 12:46:18뉴스핌

[수원=뉴스핌] 최대호 기자 = 경기 수원시에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했다.

수원시는 25일 수원시 영통구 매탄4동 거주 39세 남성 A(삼성전기(종목홈) 분사업체 직원)씨가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수원=뉴스핌] 최대호 기자 = 경기 수원시가 '자가격리 임시생활시설'로 지정·운영하고 있는 수원유스호스텔 기숙동 현관. 2020.02.24 4611c@newspim.com

A씨는 이달 초중순 대구 및 경북지역을 방문한 적이 있다. 정확한 감염원은 파악되지 않았다.

A씨는 지난 17일 새벽 경미한 인후통 증상을 보였으며, 24일 동수원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를 채취했다.

씨젠의학연구소가 한 1차 검체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이 나왔고 현재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서 2차 검사를 진행 중이다.

시는 매탄 4동 자택에서 자가격리 중인 A씨를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으로 이송할 예정이다.

A씨는 삼성전기 분사업체 'WIZ' 직원이다. 사업장은 삼성전기 사업장에서 분리된 별도 독립 건물로 돼 있다.

시는 'WIZ' 사업장에 대한 방역실시 및 건물 폐쇄를 통보했다.

한편 수원지역에서는 A씨를 포함해 모두 7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이중 2명은 전날 퇴원했다.

현재 천천동 주민 B(11)양과 대구에서 광교신도시 딸 집에 방문했다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은 C(67)씨, C씨의 아내 D(66)씨, 아들 E(34)씨 등 4명이 국가지정 음압병상에서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4611c@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