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김제시, 경영실습 임대농장 공모사업 선정...국도비 21억 확보

2020/03/26 12:57:41뉴스핌

[김제=뉴스핌] 이백수 기자 = 전북 김제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0년 경영실습 임대농장 공모사업 선정으로 국도비 21억원을 확보했다고 26일 밝혔다.

경영실습 임대농장 사업은 시설 농업을 희망하는 청년농업인이 자기 자본투자 없이 본인의 책임 하에 농산물의 재배기술생산유통 과정 등을 경험함으로써 안정적인 영농 창업을 할 수 있도록 실습농장을 임대해 주는 사업으로 이번 공모를 통해 전국 16개소 가운데 김제시가 7개소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김제시청 전경

특히 지방비 50%의 재원을 전액 도비로 확보하여, 시 예산 부담 없이 사업비 전액을 국도비로 지원받아 추진할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특히 김제시는 사업 예정지로 쓰일 자체 농지를 보유하고 있고, 전국 최다의 청년창업농과 한국농수산대학교가 인접해 있는 등 수요가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점, 사업부서의 적극적인 추진 의지 등 사업 수행능력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는 점이 중요한 요소로 평가받아 최종 선정됐다.

공모사업 선정으로 김제시는 올해 국도비 21억원을 지원 받아 경영실습 임대농장 7개소를 조성하여 운영하게 된다. 임대농장은 스마트형 온실로 개소당 3억원, 1,200㎡의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며, 청년창업농 영농정착 지원사업 등 여러 청년농업인 관련 사업과 연계해 사업의 시너지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또한 인접한 한국농수산대학교 학생 등 젊고 유능한 인재들을 적극적으로 김제시에 정착 시킬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함으로써 지역 농업 발전의 초석으로 삼을 예정이라고 김제시 관계자는 밝혔다.

lbs0964@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