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인천 남동구 확진 1명 추가…해수부 회의 참석자의 아내

2020/03/28 20:31:21이데일리
- 1차 검사 때 음성→2차 검사 양성

[인천=이데일리 이종일 기자] 인천 남동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추가 발생했다. 이로써 인천 확진자는 57명으로 늘었다.인천시는 해양수산부 회의에 참석한 뒤 확진된 A씨(46)의 아내 B씨(46)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남동구 논현고잔동에 거주하는 B씨는 남편의 확진으로 지난 15일 검체 검사를 했고 음성이 나와 자가격리를 한 뒤 격리해제를 위해 28일 실시한 2차 검사에서 양성이 나왔다. B씨는 가천대길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앞서 남편 A씨는 연수구 송도의 직장을 다니면서 이달 5일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에 회의차 방문한 뒤 14일 검체 검사를 했고 15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데일리 방인권 기자]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