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천호진, 오윤아‧오대환에 잔소리 “부모 책임은 자식 출가 전까지”

2020/03/28 20:39:13매일경제

‘한번 다녀왔습니다’ 천호진이 오윤아, 오대환에게 잔소리 폭격을 날렸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한번 다녀왔습니다’에서는 아빠 송영달(천호진 분)이 식사 도중 아들 송준선(오대환 분)에게 잔소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월세가 밀렸음에도 온수매트를 틀고 잤다고 잔소리를 하는 송영달에게 송준선은 “나도 엄연히 세입자다, 다희(이초희 분) 시집가면 도배를 해주든지 정안되겠으면 ?s?s이라도 붙이든지”라고 말했다.

이어 말을 잇던 중 화난 송영달의 표정을 확인하고 “아니다 그냥 자기 전에 동네 한 바퀴 뛰고 오겠다”라고 덧붙였다.

송영달은 “내 늘 말하지만, 그렇게 꼬우면 나가들 살아라”라고 말했다.

밥을 먹던 송가희(오윤아 분)은 “저는 바로 납부하겠습니다. 아버지”라고 말해 송준선을 약올렸다.

계속해서 화가 풀리지 않은 듯 송영달은 “부모의 책임은 출가 전까지다. 너네가 갔다 오든 말든 네들 사정이다”라고 말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