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놀라운 토요일’ 문세윤X김동현, 받아쓰기 에이스로 급부상 ‘자강두천 존’

2020/03/28 20:58:29매일경제

‘놀라운 토요일’ 개그맨 문세윤과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이 에이스로 급부상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이하 ‘놀토’)에서는 가수 김연우의 ‘Homesick’이 문제로 출제됐다.

노래가 끝나자마자 문세윤과 김동현은 “쉬운데?” “다 들린다”라고 말하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래퍼 넉살과 가수 피오, 혜리 등의 받아쓰기를 공개한 뒤 두 사람의 받아쓰기 내용도 공개했다.

문세윤은 “나는 잘하는 사람이었다”라고 자부심을 보였고, 제일 근접한 1위로 꼽히는 기염을 토했다.

MC붐은 받아쓰기 에이스 혜리가 놀란 반응을 보고 “기를 살려주고자 특별히 2위까지 공개하겠다”라고 말했다.

그 결과 2위는 김동현이었다. 김동현은 1라운드에서 원샷을 받았던 상황이었기에 또다시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