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김부겸, 대구시장에 "하루라도 빨리 긴급재난지원금 지급해야"

2020/03/30 09:33:01매일경제

김부겸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은 권영진 대구시장에게 하루라도 빨리 긴급재난지원금을 지원하자고 촉구했다.

김 의원은 지난 29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사람부터 살립시다'는 제목의 글을 올려 "사람의 목숨을 구하는 일이니, 수단·방법을 가리지 말라"고 전했다.

지난 28일 대구 수성구 황금동 황금네거리에서 50대 시민이 분신을 시도한 일을 언급하며 "음식점을 하던 분이 경찰에 종업원 월급과 월세가 밀린 상태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긴급재난지원금을 모든 시민까진 못 미치더라도 최대한 넓게 드리자고 건의했다"며 "임시 인력을 채용해 선거 사무 보조를 맡기고, 지원금 지급에 행정력을 집중해 하루라도 빨리 드리자는 제안도 드렸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권 시장이) 쓰러졌다는 소식을 들었다. 그러나 할 일은 해야 하는 게 공직자"라며 "얼른 일어나 관계자들을 불러모으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대구 시민께도 엎드려 부탁드린다"며 "고립된 채 혼자만 고민하는 이웃이 없는지 한 번 돌아봐 달라"고 요청했다.

김 의원은 문재인 정부의 초대 행정안전부 장관을 역임한 바 있고, 오는 4.15 총선에 대구 수성갑으로 출마한다.

한편 권 시장은 지난 26일 대구시의회에서 열린 제273회 임시회 본회의를 마친 후 쓰러져 현재 입원 중이다.

[디지털뉴스국 이상현 인턴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