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서울예술단 창작가무극 4편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2020/03/30 10:41:30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서울예술단이 2013~2018년 공연된 창작가무극 4개 작품을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로 제공하는 '채널 SPAC'을 네이버 TV를 통해 선보인다.


'채널 SPAC'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극장에서 공연예술을 관람하지 못하는 관객들을 위해 공연실황 녹화 영상을 온라인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집과 같은 편한 장소에서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하면서 서울예술단의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온라인 스트리밍을 통해 선보일 작품은 2013년 이후 제작된 창작가무극 중 레퍼토리화 되지 않아 극장에서 다시 관람하기 어려운 작품들이다. 서울예술단은 9편을 대상으로 3월25~29일 온라인 투표를 실시해 4편의 작품을 선정했다.

관객 투표를 통해 선정된 4작품은 '푸른 눈 박연(2013)', '이른 봄 늦은 겨울(2015)', '칠서(2017)', '금란방(2018)'이다.


오는 4월6일 오후 7시30분 '이른 봄 늦은 겨울'을 시작으로 2주간 월요일과 수요일 총 4회에 거쳐 네이버 공연채널을 통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