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안양시, 중소기업·소상공인 3개월간 상수도 요금 50% 감면

2020/03/30 14:21:11뉴스핌

[안양=뉴스핌] 이지은 기자 = 경기 안양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3개월간 상수도 요금 50%를 감면한다고 30일 밝혔다.

안양시청 전경 [사진= 안양시]

이번 대책은 코로나19 여파로 생산 및 소비활동이 둔화, 운영난에 처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그리고 자영업자 등에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조치다.

감면대상은 중소기업, 소상공인, 자영업자이며 일반 국가공공기관을 비롯한 각급 학교와 가정용은 제외된다. 대상인 이들 수용가는 별도 신청 없이 4월 고지분부터 3개월 동안 요금 50%가 감면된 고지서를 받아보게 된다.

이에 따른 감면액은 총 20억7000만원에 이를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최대호 시장은 "상수도 요금 감면 뿐 아니라 소상공인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모두에게 어려울 때인만큼 상생과 협력의 정신으로 함께 이겨내자"고 말했다.

zeunby@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