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인천 서구을 '박종진·이행숙' 후보 단일화 경선키로

2020/03/30 14:25:56뉴스핌

[인천=뉴스핌] 구자익 기자 =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인천 서구 을 선거구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박종진 후보와 무소속 이행숙 후보가 단일화를 위한 경선을 치른다.

30일 미래통합당 인천시당 등에 따르면 박 후보와 이 후보는 오는 6~7일 서구지역 일반 유권자 500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진행하고, 그 결과에 따라 총선 후보를 단일화하기로 합의했다.

인천시 서구 을 선거구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박종진 후보(왼쪽)과 무소속 이행숙 후보. [사진=중앙선관위] 

이번 경선에서 박 후보가 승리하면 기호 2번으로 출마하지만, 이 후보는 승리하더라도 기호 8번으로 선거를 치러야 한다.

경선 경과는 오는 9일께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앞서 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인천 서구 을 선거구에 박 전 채널A 앵커를 단수 추천했다.

이 후보는 이에 반발해 무소속 출마를 강행했다. 당시 이 후보는 통합당 인천시당 서구을당원협위회 위원장을 맡고 있었다.

통합당 인천시당 관계자는 "지난 29일 새벽에 두 후보들이 경선을 치르기로 합의했다"며 "두 후보들의 표를 한 곳으로 모아 이번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jikoo7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