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사랑의 콜센타' 2일 방송…'미스터트롯' 임영웅·영탁·이찬원 등 활약

2020/04/01 23:39:51아시아경제

미스터트롯 출신 7인이 나서는 TV조선 '사랑의 콜센터' / 사진=TV조선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미스터트롯' 출신 가수 임영웅·영탁·이찬원 등이 '사랑의 콜센타'에 출연한다.


2일 첫 방송을 앞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에는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출연진 임영웅·영탁·이찬원·김호중·정동원·장민호·김희재 등 최종 결승 진출자 7명이 출연할 예정이다.


이들은 시청자가 신청한 노래를 즉석에서 불러주는 등 대중과 소통에 나설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지난달 20일 '사랑의 콜센타' 사연 접수 게시판은 2시간여 만에 1361건이 넘는 사연이 접수됐다. 제작진은 시청자의 뜨거운 반응에 보답하기 위해 지난달 30일, 콜센타를 열어 출연진과 직접 통화할 기회를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제작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시름이 깊은 국민 여러분께 작게나마 즐거움을 드리기 위해 마련한 이벤트다.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