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본 어게인' 장기용 "1인2역 도전해 보고 싶었다…전혀 다른 모습 보여줄 것"

2020/04/02 00:08:41아시아경제

KBS 2TV '본 어게인' 배우 장기용 / 사진=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에서 주연을 맡은 배우 장기용이 관전 포인트를 설명했다.


'본 어게인'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린 드라마로, 극 중 장기용은 주어진 숙명을 피하려는 1980년대 인물 공지철과 검사장 아버지를 둔 현세의 엘리트 의대생 천종범을 연기한다.


장기용은 "대본이 정말 재밌었다"며 "스토리 자체는 물론이고 캐릭터들이 굉장히 개성이 강하고 매력 있게 느껴졌다. 그 어떤 인물도 평범하지 않다"고 드라마에 출연하게 된 계기를 전했다.


이어 "게다가 1인2역이라는 새로운 도전을 할 수 있다는 점도 끌렸다"며 "처음에는 조금 낯설다고 느껴질 수 있지만 제가 지금까지 해 온 역할과는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된다"고 포부를 전하기도 했다.


그는 다양한 연기를 보여주고 싶어 1인2역에 도전했다며 "서로 전혀 다른 두 인물을 연기하는 만큼 말투나 눈빛, 외적인 모습까지 모두 변화를 주려고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장기용은 "'본 어게인'에는 놓칠 수 없는 쫄깃한 긴장감은 물론 감성적인 로맨스도 있다"며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4월까지 조금만 더 기다려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KBS 2TV '본 어게인'은 오는 20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