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장석웅 전남교육감, 일본 독도 역사왜곡 강력 ‘규탄’

2020/04/02 17:56:43아시아경제

장석웅 전남교육감. (사진=전남도교육청)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준경 기자] 장석웅 전남교육감이 2일 일본의 도를 넘는 ‘독도 역사왜곡 교과서’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고 사과를 촉구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교과서를 통해 제국주의 침략 행위를 부활시키려는 일본 정부의 의도는 세계평화에 역행하는 저급한 행위”라고 지적했다. 일본 문부과학성은 독도 영유권 주장이 담긴 사회과 교과서를 검정에서 통과시켰다.


검정에 통과된 교과서는 ▲역사 ▲공민 ▲지리 등 3개 과목으로 총 17종이다. 이 중 14종에 ‘한국의 독도 불법 점거’ 주장이 담긴 역사 왜곡이 전체 사회와 교과서 82%에서 자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장 교육감은 “원격수업 기간 중에는 지난해 보급한 독도·교수학습자료(영상콘텐츠·과정안)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코로나19가 극복돼 학교 수업이 정상화하면 곧바로 ‘독도 교육주간’을 설정해 우리 학생들이 대한민국 정체성을 가질 수 있도록 역사교육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준경 기자 lejkg123@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