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김성환 광주 동남을 후보, 박주선 후보에 ‘단일화’ 제안

2020/04/06 14:31:24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김성환 광주광역시 동·남구(을) 4·15 총선 후보가 박주선 민생당 후보에 단일화를 요구했다.


김 후보는 6일 “민생당의 공천이 공정하고 투명한 경선이 이뤄지지 않은 것에 대해 아쉽다”며 “민생당이 무엇보다도 호남을 지지기반으로 하고, 정치 개혁을 기치로 내걸고 있는 만큼 ‘호남정치’의 복원을 위해서라도 박주선 후보는 단일화에 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광주 동남을 세 후보의 정치이념이나 지향성에는 큰 차이가 없다”면서 “지역의 다양한 요구 수용을 저해하는 특정정당 묻지마 투표성향에 대응하기 위해서라도 민주당을 제외한 후보들 간 단일화는 검토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흔들리지 않은 자부심으로 광주정신을 지켜온 유권자들이 이해하고 받아들일 수 있는 단일화여야 한다”며 “단일화 과정이 공정하고 투명해야만 유권자의 지지를 이끌어 낼 수 있다”고 덧붙였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