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영광군, 백수해안도로 주변 '해양쓰레기 50톤' 수거·처리

2020/04/10 20:07:28뉴스핌

[영광=뉴스핌] 조은정 기자 = 전남 영광군은 지난 7일부터 3일간 백수해안도로 등 방문객이 많이 찾는 주요 해안관광지에 산재한 해양쓰레기 50톤을 수거·처리했다고 전했다.

이번 정화활동에는 영광군, 백수읍, 백수읍 청년회가 합동으로 영광군 대표관광지인 백수해안도로의 경관을 저해하는 폐어구, 부표 등 해양쓰레기를 집중 수거했다.

영광군은 백수해안도로 등 주요 해안관광지에 산재한 해양쓰레기 50톤을 수거·처리했다. [사진=영광군] 2020.04.10 ej7648@newspim.com

백수해안도로는 작업 장소까지 거리가 멀고 경사가 심해 해양쓰레기를 수거하기 힘든 지역으로 백수읍 청년회가 큰 도움이 됐다.

영광군은 올해 해양쓰레기 정화사업, 조업 중 인양쓰레기 수매, 방치 선박 정리, 바닷가 환경 지킴이 등 해양 보전 분야에 7억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해양쓰레기 제로화에 전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영광군은 지난해 관광지 주변해안가와 방문객이 많은 해역을 중심으로 1000여 톤의 해양쓰레기를 수거·처리하여 다시 찾고 싶은 아름다운 바다 만들기에 앞장서 왔다.

영광군 관계자는 "군민이 함께 누리는 바다를 만들기 위해서는 어업인들의 관심과 의식전환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자율적인 해안가 정화활동 등 아름답고 깨끗한 바다 만들기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ej7648@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