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세월호 막말` 차명진, 토론회 재방 없자 불만 표출

2020/04/10 21:04:37매일경제

4·15 총선에서 경기 부천병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차명진(60) 후보가 자신의 이른바 '세월호 막말'이 있었던 TV 토론회가 다시 방영되지 않고 있다며 불만을 표했다.

차 후보는 이날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번 OBS 토론을 선관위가 재방하지 않고 있다"며 "직권 남용 아닌가"라고 적었다.

그는 "원래는 (토론회가) 어제(9일) 5시 반, 오늘(10일) 2시 반 방영될 예정이었다"며 "그런데 선관위가 오늘 방영분에서 ○○○ 단어를 경고음 처리하려고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우리 캠프에서 편집 불가라고 이의제기했더니 이 사람들이 아예 방영하지 않았다"며 "선관위가 이럴 권한이 있는 건가"라고 주장했다.

차 후보는 지난 8일 방송된 OBS의 후보자 초청토론회에서 "혹시 ○○○ 사건이라고 아세요? ○○○ 사건"이라며 "2018년 5월에 세월호 자원봉사자와 세월호 유가족이 텐트 안에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문란한 행위를 했다는 기사를 이미 알고 있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