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기아차, 신개념 차량 구독 서비스 '기아플렉스' 연장 운영

2020/05/27 08:59:14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기아자동차가 지난해 6월부터 시범적으로 운영해 온 신개념 모빌리티 서비스 '기아 플렉스(KIA FLEX)'를 연장 운영한다.


기아플렉스는 차량 임대에 대한 보증금이나 차량 보유에 따른 각종 세금 부담없이 월 구독료를 납부하고 차량을 운영하는 기아차(종목홈) 최초의 구독형 서비스다.


기아플렉스는 두가지 상품으로 구성된다. 먼저 교환형 상품은 월 단위 요금 129만원을 지불하고 K9 3.3 터보, 스팅어 3.3 터보, 모하비 3.0 차량 중 한 차종을 선택해 이용하면서 매월 1회씩 차량을 교체할 수 있다.


이어 단독형 상품은 K9 3.8, 모하비 3.0, 니로·쏘울 전기차, K7 2.5 모델을 각각 월 단위 요금 159만원, 109만원, 87만원, 88만원 지불하면 해당 선택 차량을 지속적으로 이용하는 상품이다. 전기차의 경우에는 무제한으로 차량을 충전할 수 있는 부가서비스도 운영된다. 특히 기아플렉스의 두 상품 모두 구독 차량과는 별도로 매월 1회씩 최대 72시간 동안 카니발 하이리무진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혜택도 제공된다.




기아플렉스는 만 26세 이상 운전면허를 취득한 지 1년이 경과하고 본인 명의의 개인 또는 법인 신용카드를 소지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모바일 앱을 설치한 후 이용할 수 있으며 앱을 통해 계약-결제-예약-배송-반납의 모든 과정을 한 번에 진행할 수 있어 빠르고 간편한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철저한 점검을 통해 관리되는 차량을 제공받기 때문에 정비 및 소모품 관리에 따로 신경을 쓸 필요가 없다. 합리적인 구독료 책정을 통해 신차 구입 비용이 부담스러운 구매자들도 기아차의 다양한 차량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기아차는 오는 2021년 전기자동차 전용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전기차를 출시하고 기아플렉스 구독 차량 목록에도 추가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다가오는 7월에는 기아플렉스 구독 차량에 쏘렌토를 추가하고, 제공 부가서비스도 확대하는 등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상품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