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서울역 인근 LG 건물서 직원 투신…경찰 "동기 파악 중"

2020/05/27 14:59:05파이낸셜뉴스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LG(종목홈)서울역빌딩에서 투신 사고가 발생했다.

27일 남대문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34분께 서울 중구 LG서울역빌딩에서 A씨(26)가 투신해 숨졌다.

A씨는 LG직원으로, 공실이 있던 건물 17층에서 투신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투신 직후 목격자의 신고로 출동했으나 A씨는 현장에서 바로 사망했다.

경찰은 A씨의 유류품과 휴대폰 등을 수거했으며, 유서는 발견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8년여 전부터 우울증과 거식증을 앓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런 사실과 CC(폐쇄회로)TV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동기를 파악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까지는 최근 LG전자 채용비리 의혹 압수수색과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bhoon@fnnews.com 이병훈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