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부산 지하철서 마스크 착용 요구 역무원 폭행 30대 경찰 조사

2020/05/30 10:50:11뉴스핌

[부산=뉴스핌] 남경문 기자 = 부산에서 승무원이 마스크를 쓰지 않고 지하철을 이용하려던 30대 남성을 제지하다가 폭행을 당했다.

경찰 로고

부산진경찰서는 A(30) 씨를 폭행 혐의로 임의동행해 조사 중이라고 3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9일 오후 10시40분께 부산진구 소재 범내골역 승강장 내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 지하철을 이용하려다 역무원 B(30) 씨가 제지하자 밀치고 폭행을 행사한 혐의를 받고 있다.

부산시는 지난 27일부터 버스와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 마스크를 착용을 의무화하고 이를 어길 시 탑승 거절과 하차 요구 등의 단호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