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많이 본 뉴스

[오늘의 MBN] 섬진강 다슬기 부자와 아들바보 아내

2020/06/02 00:01:10매일경제
■ 사노라면 (2일 밤 9시 50분)
전북 임실 섬진강에 어부로 살아가는 남편 최기술 씨(59)와 식당을 하는 아내 손혜영 씨(53)가 있다. 이들은 6년 전 아들 최인창 씨(31)를 불러 작은 배를 몰고, 손수 만든 그물을 내려 다슬기를 채취하게 하는 등 후계자 교육을 하고 있다. 아들이 제대로 가업을 잇길 바라는 마음으로 혹독한 교육을 하는 남편과 아들을 힘들게 하지 말라고 말리는 아내. 모정과 부정 사이에 끼어버린 아들 최인창 씨는 매일이 살얼음판을 걷는 기분이다. 그는 새벽부터 다슬기 공장에서 일하며 최선을 다해보지만 아버지 마음에 들지 않아 속상하고, 자식 감싸느라 다투고 속 끓이는 어머니를 보자 마음이 무겁기만 하다. 아들을 두고 점점 깊어지는 가족의 갈등. 과연 다슬기 가족은 서로를 이해할 수 있을까.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