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사람 향해 ‘펑’ ‘펑’…외국인, 해운대서 폭죽 난동

2020/07/05 09:08:12이데일리
[이데일리 김소정 기자] 수십명의 외국인들이 미국 독립기념일을 맞아 부산 해운대에서 폭죽을 터뜨리고 난동을 부려 경찰이 출동했다.
MBC 뉴스 캡처.
5일 MBC가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전날 밤 빨간색 옷을 입은 흑인 남성이 길거리에서 건물을 향해 폭죽을 발사했다. 당시 거리에는 수많은 인파가 있었다.

MBC 뉴스 캡처.
출동한 경찰이 말렸지만 남성은 1층에 있는 상가쪽으로 폭죽을 터뜨렸고, 상가 앞에 있던 한 시민에게 불꽃이 튀어 위험한 상황까지 연출됐다. 그러다 이 남성은 갑자기 달아났고 경찰은 붙잡았다.

이날 수십명의 외국인들은 미국 독립기념일을 맞아 오후 6시부터 부산 해운대 광장에서 폭죽을 터뜨렸다. 경찰에 따르면 인명피해는 없었고 입건된 외국인도 없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