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찬란한 내 인생’ 간호사 왜곡 묘사·폭행 장면 사과…“영상 삭제”

2020/07/05 10:28:14매일경제

‘찬란한 내 인생’이 극중 간호사에 대한 잘못된 묘사와 의료진 폭행 장면을 사과했다.

MBC 일일극 ‘찬란한 내 인생’ 제작진은 3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전국의 간호사 여러분 및 시청자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은 간호사 여러분 및 시청자께서 느끼신 불편과 지적을 겸허히 수용해 드라마 홈페이지 내 인물 소개 문구를 수정하고 관련 영상은 삭제 조치했다”고 전했다.

또한 “앞으로는 이 같은 실수가 반복되지 않도록 드라마 제작에 더욱 더 주의하도록 하겠다”며 “지금 이 시각에도 사명감 하나로 국민 건강을 책임지고 계시는 전국의 간호사 여러분과 일상이 멈춰진 어려운 시기를 겪고 계신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고 재차 사과했다.

지난 2일 ‘찬란한 내 인생’에서는 진예솔(고상아 역)이 힐이 높은 구두를 신고 화려한 네일아트를 한 간호사의 모습에 격분해 따귀를 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방송 이후 병원에서 허용되지 않는 간호사의 옷차림이라는 점에서 제작진이 간호사를 왜곡된 시선으로 묘사했고, 의료진 폭행 장면도 문제가 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