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뉴스

3살 아이 쓰레기 더미에서 키운 가족…'아동학대' 혐의로 입건

2020/07/05 12:22:22이데일리
- 경찰, '아동학대 혐의' 아이 할머니·어머니 등 입건
- 주민 신고 접수돼 수사…추가 학대 정황 확인 예정

[이데일리 박순엽 기자] 세 살 된 여자아이를 쓰레기 더미에서 키우고 있다는 주민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아이 할머니와 어머니 등에 대한 조사에 나섰다.
(일러스트=이미지투데이)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A(3)양과 함께 살던 할머니와 어머니 등을 지난 3일 아동 학대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서울의 한 주택에서 A양을 비위생적인 환경에 방치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건은 ‘아이가 악취가 나는 더러운 환경에 살면서 가족에게 언어폭력을 당하고 있다’라는 주민 신고가 경찰에 들어가며 알려졌다. 경찰은 할머니와 어머니를 비롯해 삼촌 등 함께 살던 다른 가족들도 조사해 언어폭력 외 A양에 대한 추가적 신체·정서적 폭력이 있었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A양은 현재 보호시설로 옮겨진 상태”라며 “학대예방경찰관을 포함해 여성가족부, 아동보호 전문기관도 투입됐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이들에 대한 아동복지법상 방임 혐의 적용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가장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뉴스검색

검색 폼 실시간속보

한줄달기 많은 뉴스

더보기